거원이 일 하나를 저지르는군요

http://www.zdnet.co.kr//news/digital/0,39024418,39133205,00.htm 거원이 DMB 사업에 뛰어듭니다.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거원은 얼마전 divx를 변환없이 바로 재생 할 수 있는 PMP를 공개했어죠. 이런 PMP에 DMB 까지 올라가게 된다면 짐작컨데 킬러 애플리케이션이 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멋지지 않습니까? 하나의 기기를 가지고 divx 영화도 보고 방송도 보고. 진짜 유비쿼터스 시대입니다. 거원 만세… Advertisements 거원이 일 하나를 저지르는군요 더보기

기여를 하라.

국내 많은 기업들이 오픈소스 커뮤니티로부터 많은 이득을 보고 있다. 크든 작든 오픈소스 제품이 프로젝트에 사용될 때도 있고 인터넷 회사의 경우 그들의 서비스 플랫폼의 50% 이상이 오픈소스 제품들로 이루어져 있는 경우도 많다. 나는 데스크탑에 깔아 쓰는 어플리케이션 조차도 회사에서 제공하는 기본적인 도구 외에는 전부 프리웨어를 사용했다. 그들은 오프소스 커뮤니티로부터 많은 혜택을 입었다. 오픈소스가 없었다면 성공하기 힘들었거나 비용을 감당하기 힘들어서 프로젝트를 시작할 수도 없었을 것이다. 이제 그들도 … 기여를 하라. 더보기

다음rss넷에 자기 주소가 등록되는 것이 싫은가?

오늘 rss넷을 뒤지다보니 rss넷에 대한 저항 하는 글이 있어서 읽어보니 뭔가 이상한 구석이 있더군요. 내용의 중심은 왜 자기 허락도 안 받고 자기 블로그의 피드를 끌어가냐 인 듯 싶은데요. 무단 전송이라고 표현하신 것 같습니다만 저는 지금까지 다른 분들의 rss를 리더기로 읽거나 할 때 그 분의 허락을 받은 적이 없습니다만 그게 원래 이거 가져가서 서머리 읽으라고 공개하신 것이 아닌가 합니다. 허락을 받고 가져가라고 하시면 안 보면 그만이지요. … 다음rss넷에 자기 주소가 등록되는 것이 싫은가? 더보기

반성 중

그간 본인의 자세가 좀 안이했다는 생각이 드네요. 오만이라고 해야 할까요? 기초가 약하다 보니 쉽게 할 수 있는 것을 어렵게 돌아간다던지 이해가 늦는다던지 그런걸 느낍니다. 옛날에도 한 번 이야기 했지만 하나를 깊게 공부한게 아니라 두루두루 공부를 한 덕분이겠지만 마음가짐을 가다듬고 기초부터 파야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반성 중입니다. 반성 중 더보기

방황 중이십니까?

새로 일을 시작한지 이제 2주째네요. 얼래벌래 일 하게 됐다고 하는게 정확한 표현인거 같지만 암튼 할 때는 열심히 하고 있어요. 그런데 일을 하면서도 머릿 속에서는 갈등하는건 뭘까요? 이건 좀 아니다. 재미가 없구나. 그런 것들이 하루에 10번 정도는 불쑥 올라오네요. 예전에는 늦게 퇴근하고 해도 재미로 살았는데 지금은 그게 없어졌어요. 어디 가서 재미를 찾아야 할까요? 업종 변경도 생각하는 요즘입니다. 방황 중이십니까? 더보기

시애틀 음악

90년대 초 그러니깐 내가 중학교 다닐 때 배철수 아저씨가 요즘 빌보드에서 이 노래 때문에 난리났다면서 널베너의 스멜스 라이크 틴스피릿을 들려 주었다. 들으면서도 그냥 좀 독특한 헤비 락인데 하면서 지나친 것이 전 세계를 휩쓸고 이제는 전설이 되버렸다. 아직도 시애틀에는 음악하는 친구들이 많이 있겠지만 더 이상 주목받고 하는 것 같진 않다. 사실 난 어릴 때 널바너의 음악을 많이 좋아하지는 않았다. 보통 내 또래의 사람들이 널베너에 광분해 있을 … 시애틀 음악 더보기

외국 컴맹 사례들

데비안 유저스 자게에서 보고 너무 웃겨서 퍼왔;;; —– 미국의 컴퓨터 회사 Compaq사는 매뉴얼에 "Press Any Key"라는 문장을 "Press Enter Key"로 바꿀 계획이다. "Any" 키가 키보드의 어디에 달려있는 키냐는 문 의 전화가 많이 오기 때문이다. AST technical사에 고객 항의 전화가 왔다. 마우스가 먼지커버를 씌우면 마우 스가 작동이 안된다고 해서 대화를 나누다보니 그 고객이 먼지커버라 말한 것 은 다름이 아닌 마우스보관함이였다. (역자주: 마우스의 볼이 바닥에 닿아야 작동 … 외국 컴맹 사례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