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트온 리눅스 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시작합니다.

(한국의) 많은 리눅스 유저들이 목 놓아 기다리고 있던 네이트온 리눅스 버전의 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시작했습니다. 우분투 유저들이나 gnome 유저들은 좀 아쉽겠지만 기본적으로 qt로 만들어진 kde 프로그램입니다. 프로그램의 정식 이름은 knateon 으로 프로그램 실행 시 윈도 타이틀바에 kde nateon 이라고 나오네요.

qt로 만들어져서 아쉬워 할 수도 있겠지만 sk컴즈에서 소스 공개를 약속했기 때문에 정식으로 릴리즈 될시에는 적합한 라이센스를 갖는 오픈소스가 될 예정입니다. 그렇다면 코어 라이브러리와 gui를 분리해서 개발이 가능해지기 때문에 gaim의 플러그인 형태로 들어 갈 수도 있고 아예 그놈 프로그램으로 만들 수도 있을 겁니다.

소스는 오늘 메일을 통해 테스터들에게 배포되었습니다. 맥용 네이트온도 오늘 배포됐다고 하네요. 소스를 빌드하고 설치하는 것은 별 문제가 없습니다만 총 3가지 문제가 있습니다.

  1. make 시에 만들어지는 파일 하나가 이름이 잘 못 되어서 make 마지막에 가서 에러를 내게 됩니다. 자세한 내용은   kfmes님의 블로그를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2. 우분투(gnome) 사용자의 경우 kde 의 사운드 설정이 alsa 로 잡혀 있지 않을 경우 로그인과 동시에 crash 메세지를 내뿜고 종료됩니다. 이런 경우 kde 설정 관리자 패키지를 설치하시고 사운드를 직접 셋팅하시면 되겠습니다. 기본이 자동 설정인데 이게 문제가 있는건지는 잘 모르겠네요.
  3. 설치 가이드에 나와 있는 prefix 로 설치하지 않을 경우 messagebox를 찾지 못 합니다. 꼭 configure –prefix=/usr 를 사용해서 설치하시기 바랍니다.

현재 겪은 문제는 위 3개 정도로 요약 할 수 있겠고 아직 기능이 구현이 돼지 않은 것들이 좀 있습니다.
그나저나 콘솔에서 바로 실행했을 때 STDOUT 로 나오는 메시지들 보는 것도 재미있던데요. 문자 하나 찍을 때 마다 메시지가 주루룩 올라옵니다. 나중에 메시지 암호화가 되면 어떻게 보일지 궁금하네요.

끝으로 knateon 을 만드는데 애써주신 sk컴즈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잘 쓰겠습니다.

Powered by ScribeFire.

Advertisements

beryl 에서 compiz-fusion 으로 변경

beryl 을 사용하시는 아시는 이야기이지만 compiz 에서 fork 해서 새롭게 프로젝트를 꾸려 오던 beryl 이 다시 compiz 와 합쳐졌습니다.

현재 프로젝트는 OpenCompositing 에서 진행 중이고
얼마 전 투표를 통해 compiz-fusion 이라는 새로운 이름을 정했습니다. 관련 이야기는 블로그에 올라온 And the New Name is……. 이라는 글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이제 이름도 지어졌고 관련 패키지도 나오고 있으니 더 이상 beryl을 사용 할 이유는 없겠습니다. 아직 스테이블 버전은 나오지 않았습니다만 git 에서 개발되고 있는 개발 버전은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사실 beryl 이나 compiz 쓰면서 스테이블 버전을 사용하는 분은 별로 없을거라 봅니다.

우분투 feisty 유저는 Compiz and Compiz Fusion GIT repository for Ubuntu 에 올라와 있는 글을 보시면 적용하실 수 있습니다. 우분투 뿐만 아니라 fedora 나 suse 패키지도 나와 있는 것 같습니다.

설치 방버을 간략하게 정리하자면
아래 deb 주소를 sources.list 에 추가하신 후에
deb http://download.tuxfamily.org/3v1deb feisty eyecandy

관련 패키지를 설치해줍니다.
sudo apt-get install compiz compizconfig-settings-manager
sudo apt-get install compiz-fusion-*

그리고 세션 설정의 시작 프로그램에
compiz --replace
를 넣어 놓으면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