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ian GNU/Linux 4.0 릴리즈와 함께 서버도 안정화

Debian GNU/Linux 4.0 released

21개월이라는 엄청난 개발 기간 끝에 코드명 etch 가 stable 버전으로 릴리즈 됐습니다.
3개월전 즈음에 급 충동으로 testing 버전으로 개발 중이던 etch로 서버를 업그레이드 하고
심심하면 업데이트 해주고 했는데 드디어 그럴 일이 없어졌네요.
제 블로그 서버도 드디어 stable 이 됐습니다.
사실 무슨 이유에서인지 패키지 리스트가 좀 이상하긴 한데
메인 리스트가 아닌 권유 업데이트 리스트이니 당분간 사용하지 않기로 하고요.

그동안 열심히 개발해주신 데비안 개발자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Advertisements

대규모 업그레이드를 시작했습니다.

그동안 사용해오던 debian sarge를 etch로 업그레이드 합니다.
etch의 릴리즈도 얼마 남지 않은 것 같고 이미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고 있으니 생각 난 김에 해버립니다.
예전 업그레이드처럼 아무 일 없이 끝나기를 바랍니다.

서버 업그레이드를 한 후에는 제 블로그를 2.1로 업그레이드 할 예정입니다.
사실 이게 더 걱정이예요. 이번 업그레이드는 조심스럽게 해야 한다는 글을 몇 번 봐서요.
백업부터 해야 할까요?

그럼 무사히 다시 뵙기를 바라겠습니다.

업데이트: 별 탈이 없이 업그레이드 한 것 같습니다만 mysql이 5.0으로 올라오면서 권한 데이타가 다 없어져 버린것 같네요. 이런. php쪽도 약간 이상합니다.

업데이트2: php는 별 문제가 없습니다만 디비가 속 썩이네요. 권한 삭제, 부여 시에 세월아 내월아 반응이 없습니다. 어허

업데이트3: 대충 다 끝난 것 같습니다만 문제 있으면 댓글로 좀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