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년 만에 테마를 바꿨습니다.

어제는 워드프레스를 2.6.5 로 업그레이드를 했고 오늘은 테마를 바꿨습니다. 그동안 Beccary가 디자인 한 almost-spring을 대체 몇년인지도 모를 정도로 써오다가 골빈님의 워프 테마 추천글을 보고 뒤적뒤적 하다 어울리는 테마를 발견했습니다. 테마가 옛날 버전이라 최신 기능을 반영 못 하는 것도 있는 것 같은데요. 커스터마이징 해야 하나요… 전 순정품 주의자인데. 테마 변경을 핑계로 정말 백년 만에 워프 글쓰기 창을 열어 보았습니다. 업데이트 – 바꾼 테마들이 뭔가 하나씩 부족하여 … 백만년 만에 테마를 바꿨습니다. 더보기

오늘의 업데이트

댓글에 사용하던 openid 플러그인을 교체했습니다. WP-OpenID 를 사용하니 워프 계정에 openid를 등록해서 쓸수도 있네요. 제일 좋은 것은 테마를 손대지 않아도 바로 openid 항목이 생긴다는 것이로군요. 서버의 php를 확 갈아 엎었습니다. 그동안 php4를 사용했는데 오늘 이것저것 좀 만지다가 갈아도 되겠지 싶어서 php5로 올려버렸습니다. 별 다른 변화는 모르겠습니다만 pear에서 제공하는 phpunit2가 php5에서만 돌아가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오늘 뒤져보니 안 나오네요. 사실 php 만져본지 하도 오래 돼서 테스트코드나 … 오늘의 업데이트 더보기

워드프레스 업그레이드와 자잘한 변경

워드프레스 2.3으로 업그레이드 완료와 함께 사이드바를 좀 변경했습니다. 잦은 워드프레스의 릴리즈 때문에 업그레이드가 귀찮으신 분이라면 자동 업그레이드 플러그인을 추천합니다. 한날님의 블로그에서 알게 된 플러그인으로 자동으로 워드프레스 압축 파일을 받아서 필요한 파일들만 덮어써 줍니다. 신경 쓸게 거의 없더군요. 워드프레스 2.3으로 올라오면서 태그 기능이 기본으로 탑재됐습니다. 태그 플러그인 중 Jerome’s Keywords나 Ultimate Tag Warrior을 사용하셨다면 관리 페이지의 import 기능으로 기존 데이터를 그대로 워드프레스 태그 데이터로 변환됩니다. 업그레이드 … 워드프레스 업그레이드와 자잘한 변경 더보기

워드프레스도 북마클릿이 있었구나

무슨 글이라도 써야 한다는 압박감에 쓰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오랜 만에 글 하나 써볼까 하고서 글 쓰기 페이지를 열고 가만 보고 있으니 글쓰기 창 아래에 워드프레스 북마클릿 링크가 있네요. 미투데이도 하는데 워드프레스가 못 할까봐 해서 링크를 북마크 도구모음에 끌어 넣고 다른 사이트에 가서 버튼을 누르니 링크, 제목이 쓰기 창에 들어오는군요. 왜 이걸 여지껏 모르고 있었던거지. 그리고 회사 서버를 만지면서 알게 된건데 redhat 서버는 데비안에 비해 … 워드프레스도 북마클릿이 있었구나 더보기

무슨 바람이

무슨 바람이 들었는지 블로그툴을 옮기려고 하고 있습니다. 사실 태그를 쓰고 싶은데 수정은 아직 지원하지를 않아서요. 워드프레스로 이것저것 만져보고 있는 중입니다. 일단 막 만져보고 괜찮다 싶으면 완전 이주를 해야겠네요. 수정에 쌓인 데이터는 흠.. 그냥 냅둘지 나중에 마이그레이션 할지 고민을 무슨 바람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