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가족공원과 리차드 갈리아노


에이콘 사장님, 토비님과 함께

p070414001.jpg

p070414003.jpg
용산에서 클 결혼식 끝내고 영화 보기 어정쩡해서 특, 티치와 함께 놀러간 용산 가족 공원. 조용하고 참으로 이쁘더라. 어릴 때 가본 기억으로는 더 큰 것 같았는데 아마도 중앙 박물관 때문에 그런듯. 날 좋을 때 돗자리 들고 가면 좋겠다.

p070414007.jpg
생각지도 못 했던 리차드 갈리아노의 공연. 아코디언, 반도네온 연주의 대가라는 이름은 부질없다. 그동안 오디오로만 들었던 탱고 음악을 이렇게 가까이서 듣고 있자니 탱고의 복잡한 감정들이 나에게도 전염되는 것 같았다. 갈 곳 없는 감정들과 파국으로 치달을 것만 같은 불안한 떨림들. 아코디언의 숨소리, 연주자의 발소리, 더블 베이스의 울림들은 4번의 기립 박수로도 모자랐다. 이런 멋진 공연을 볼 기회를 주신 에이콘 출판사분들에게 너무 감사드리고 에이콘의 권성준 사장님 너무 멋지셔서 담에 술이라도 대접하고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송영훈 with 쿠아트로시엔토스의 피아졸라 탱고 프로젝트 – Tango Again 공연도 가봐야겠다.

Advertisements

용산가족공원과 리차드 갈리아노”의 3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